고맙습니다. 안녕하시지요?
네. 어, 처음 보내드린 곡이 서른즈음에 라고 하는 노래였습니다.
공감하시는지요. (하하하)
이, 누구나 스스로의 나이에 대한 무게는 스스로 감당해 내면서 지
냅니다.
10대때에는 거울처럼 지내지요. 자꾸 비추어 보고 흉내내고.
선생님 부모님 또 친구들.
그러다 20대때쯤 되면 뭔가 스스로를 찾기 위해서 좌충우돌 부대끼
면서 그러고 지냅니다.
가능성도 있고, 나름대로 주관적이든 일반적이든 뭐 객관적이든 나
름대로 기대도 있고 그렇게들 지내지요.
자신감은 있어서 일은 막 벌리는데 마무리를 못해서 다치기도 하고
아픔도 간직하게 되고 그럽니다.
그래도 자존심은 있어서 유리처럼 지내지요.
자극이 오면 튕겨내 버리던가 스스로 깨어지던가...
그러면서 그 아픔같은 것들이 자꾸 생겨나고 또 비슷한 일들이 일어
나면 더 아프기 싫어서 조금씩 비켜나가죠. 피해가고...
일정부분 포기하고 일정부분 인정하고... 그러면서 지내다보면 나이
에 ㄴ자 붙습니다. 서른이지요.
뭐 그때쯤 되면 스스로의 한계도 인정해야 되고, 주변에 일어나는
일들도 뭐 그렇게 재미있거나 신기하거나 그렇지도 못합니다.
얼마전에 후배 하나를 만났는데 올해가 서른이예요.

"형!"
"왜?"
"답답해."
"뭐가?"
"재미 없어."
"아 글쎄 뭐가~?" ㅡㅡ
"답답해."
"너만할때 다 그래."

근데 그 키가 180이예요. ㅡㅡ;;

"형이 언제 나만해 봤어?" ^^;; (하하하)
"그래 나 64다." ㅡㅡ^
"숏다리에 쉰다리다, 왜~" ㅡㅡ++

뭐 그런 답답함이나 재미없음이나 그런것들이 그 즈음에, 그 나이
즈음에 저 뿐만이 아니라 또 그 후배뿐만이 아니라 다들 친구들도
그렇고 비슷한 느낌들을 가지고 있더군요.
해서, 계속 그렇게 답답해 하면서 재미 없어 하면서 지낼것인가.
좀 재밋거리 찾고 이루어 내고 열심히 살아보자, 뭐 그런 내용들을
이제는 7월에 발표한 4집 앨범에 담았습니다.
주변에서 이렇게 들으시드니 괜찮데요. (하하하)
여유 있으시면... ^^;;

감사합니다.

**********************************************************************************

서른이 훌쩍 넘어 마흔이 다 되어가는 지금...
왜 다시 이 노래가 맘을 흔들어 버리는지...

답답하다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우리 아들놈이 태양계, 그리고 별에 대해 유난히 관심이 많아서 이 동영상을 많이 보게 되었는데...
이 동영상에 삽입된 음악이 아주 인상깊었었습니다.
어디에 나온 음악일까란 막연한 생각만 하고 있었는데...

아들놈하고 같이 매트릭스1, 2 리로디드, 3 레볼루션을 보다가 레볼루션 마지막 엔딩 곡으로 이 노래가 나오는 것을 보고, 아들놈과 나는 둘다 '어!!!'란 말을 할 수 밖에 없었네요.
문득 궁금한 마음에 검색을 해 보았더니 매트릭스3 레볼루션 OST의 마지막 곡인 'Navras'란 곡이란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노래는 찾아도 나오질 않고, 어렵게 찾아 보니 http://blog.naver.com/skznsdl?Redirect=Log&logNo=10027687531 블로그에 하나 나오네요.

OST를 살까 말까 고민 되네요 ^^

그리고 오늘 네이버 메인에 나온 오늘의 영화에서 매트릭스가 소개 되었는데,
기존에도 정말 잘 만든 영화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이 글을 통해서 더욱더 멋있는 영화라는 생각이 굳어지게 됩니다.
소장용으로 DVD 사기를 잘 했다라는 생각이 ㅋㅋ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천문학자13 2012.05.26 07:53 신고
    근대 저거 sun 잴큰건대 저거 아닌대 ㅋㅋㅋ
secret
페퍼톤스 노래를 제대로 들어본 적이 없고, 우연히 검색해서 들어본 Youtube 영상을 통해서만 들어 봤는데,
매일 하고 있는 '스키드러쉬' 게임에 삽입되어 있는 노래와 너무나도 닮았습니다.
스키드러쉬의 노래가 페퍼톤스가 작사, 작곡한 노래인데... 게임의 노래 자체가 그들이 평소에 만들고 부르는 노래와 별반 차이 없다는 것이 참 참신하네요.



다음 달 yes24 코인이 들어오면 음반 하나 질러볼까 생각 중입니다.

이 곳에 스키드러쉬 음악 중에 몇곡을 올려서 블로그 방문하시는 분들도 한번 들어보셨으면 좋겠지만...
그놈의 저작권 때문에 그렇게 하기는 힘들 것 같네요.
뭐 스키드러쉬를 설치하면 C:\HanPurple\SkidRush\Data\audio\bgm 에 모든 노래가 copy 되지만 그렇다고 해서 게임 설치 해 보시라고 말하기도 뭐 하네요 ^^

어째든... 뭔가 식상한 음악계의 풍토와는 달리 너무나도 신선한 음악인 것 같습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사용자 삽입 이미지

listen up 너의 마음이
hit it up 부르는 노래
잠든 이 세상을 흔들기 시작해

you're trying hard 그 누구 보다더
하지만 늘 똑같은 자린 걸
당신의 마음이 바싹 타버렸네요

crazy day! 거기 주저앉아
적당히 하루를 보내면
눈물이 핑하고 돌 것 같죠

아무것도 아닌 걸 지나고 돌아보면
당신만의 노래를 신나게 튜닝해요!

listen up 떨쳐버려요
hit it up 일어나세요
온 세상이 널 기다릴 테니까
listen up 크게 웃어요
hit it up 이젠 즐겨요
행복함이 전염될 테니까
let's go together

fall in love 사랑은 그렇게
조금씩 꼬여만 가는 걸
당신의 마음은 상처 투성이군요
crazy day! 지금 기분대로
원하는 걸 주문해 보세요
저 하늘이 다 배달해 줄꺼예요

아무것도 아닌 걸 지나고 돌아보면
당신만의 노래를 신나게 튜닝해요!

listen up 떨쳐 버려요
hit it up 일어나세요
온 세상이 널 기다릴 테니까
listen up 크게 웃어요
hit it up 이젠 즐겨요
행복함이 전염될 테니까
Go ,let's go,let's go together

두려워 하는 거죠, 자꾸 잃게 될까봐..
문을 열고 나가요 모두 기다리니까

listen up 떨쳐 버려요
hit it up 일어나세요
온 세상이 널 기다릴 테니까
listen up 크게 웃어요
hit it up 이젠 즐겨요
행복함이 전염될 테니까
let's go together

------------------------------------------------------

노래듣기 : http://music.naver.com/album.nhn?tubeid=166013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secret


클래식을 통해 노래를 알게 된 사람들도 많을 텐데...
나 같은 경우에는 이 노래가 나온 이후로 바로 좋아하게 되었다.
물론 클래식을 통해 더더욱 마음에 와닿게 되었지만..

요즘 아래 내용의 책을 읽게 되었는데...
광석이 형과 얽힌 이야기들... 사람들... 그런 이야기들이 하나 하나 옛기억을 새롭게 만들어...
광석이 형과 관련된 노래이야기를 하나씩은 올려야 하지 않을까 라는 맘이 들어
노래를 구해 올려보게 된다.

김광석 그가 그리운 오후에 상세보기
임종진 지음 | 랜덤하우스코리아 펴냄
故 가수 김광석의 이야기를 담은『김광석 그가 그리운 오후에』. 이 책은 세상을 등진 지 12년이 된 가수 김광석에 관한 기억을 더듬어 소개한 것으로 1993년부터 1995년 여름까지 김광석 콘서트장 사진을 직접 찍은 저자가 그동안 공개하지 않았던 김광석의 모습을 담았다. 《김광석 그가 그리운 오후에》는 김광석에 대한 저자의 그리움과 애정, 김광석과 그를 추억하는 사람들의 많은 이야기를 사진을 곁들여 구성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담아갈게요.
    감사합니다.
secret


이 노래는 들으면 들을수록 빠져든다.
김윤아... 그렇게 좋아하진 않았는데... 볼 수록 매력적이다.
특히나 '봄날은 간다' 란 노랜 더더욱 매력적이다.

다시한번 이 노래 무한반복 시작...

출처 : http://www.soyoyoo.com/archives/342

덧. 가사

눈을 감으면 문득
그리운 날의 기억
아직까지도 마음이 저려 오는 건

그건 아마 사람도
피고 지는 꽃처럼
아름다와서 슬프기 때문일 거야, 아마도.

봄날은 가네 무심히도
꽃잎은 지네 바람에
머물 수 없던 아름다운 사람들

가만히 눈 감으면 잡힐 것같은
아련히 마음 아픈 추억같은 것들

봄은 또 오고
꽃은 피고 또 지고 피고
아름다와서 너무나 슬픈 이야기

봄날은 가네 무심히도
꽃잎은 지네 바람에
머물 수 없던 아름다운 사람들

가만히 눈 감으면 잡힐 것같은
아련히 마음 아픈 추억같은 것들

눈을 감으면 문득
그리운 날의 기억
아직까지도 마음이 저려 오는 건
그건 아마 사람도 피고 지는 꽃처럼
아름다와서 슬프기 때문일 거야, 아마도

출처 : 지식인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고등학교 2학년 때 마당세실 극장에서 첨 공연을 보고... 그대로 반해서...
지금 껏 가장 사랑하고 존경해 온 가수인데...
어제 뉴스를 보고서... 벌써 광석이 형 죽은지 12년이나 됬구나 란 생각이 들었다.
서른 즈음에 란 노래를 들을 땐, 20대 였었는데... 벌써... 30대 중반 -.-;;

광석이 형의 노래말 한마디 한마디에서 베어 나오는 인생의 의미, 느낌 같은 것을 이제 조금은 알것 같다.

노래란... 정말... 광석이 형 처럼 불러야 제맛인데...
요즘 가수들 중엔 광석이 형처럼 부르는 가수가 없다.
광석이 형처럼만 불러 준다면... 많은 사람들이 진정한 가수의 탄생을 알고 모두다 좋아 해 줄 텐데...
요즘은 마음으로 노래를 부르는 사람은 없는 것 같다.

진정한 가객 광석이 형...
다시 또 보고 싶다.

[기사보러가기]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떠나가네' 음악을 들을때면 참 여러 생각에 빠지게 만들지요 ^^
    오랜만에 김광석씨 이야기를 읽으며 갑자기 음악이 듣고 싶다는 생각이 머리속을 채우네요.
    김광석/유재하를 찾아서 음악을 들어야 겠어요 :D
    -SOS 올림-
secret
리메이크 앨범

리메이크 앨범


새로나온 앨범이 있어서 당장 주문했다 ㅎㅎ
리메이크 앨범이지만, 샘플로 몇곡 들어보니 역쉬 ㅎㅎ
간단하게 나마 들어보고 싶은 분은 [이곳]에서 들어보세요 ㅎ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7개가 달렸습니다.
  1. 5집은 언제 나올까요. 흑흑
  2. 묘하게 체리필터님의 블로그에서 체리필터의 이야기로군요 =)
    쥬크온으로 쑝쑝 다 들어보니까 꽤 괜찮네요. 허락없이 리메이크 만드는 개념없는 짓도 안 하고, 이건 단순 노래방 앨범이 아니네요 :)
    • 체리필터를 좋아해서 체리필터란 닉을 지었어요 ㅎㅎ ^^
      노래도 다 좋더군요. 오늘 배송된다던데 ㅎㅎ 기대 됩니다. ^^
  3. 평소 TV를 안보다보니 ㅠㅠ 체리필터를 잘 모르는 ... 노래를 한번 들어봐야겠군요 ㅎㅎ
  4. 그러고보니 주인장님 이름이 그러셨네요^^

    저도 들어보겠습니다
secret
영화 '봄날은 간다'의 포스터

영화 '봄날은 간다'의 포스터



어제 개그콘서트의 뮤지컬이란 코너에서 신봉선씨가 이 노래를 불렀다.
그동안 잘 모르고 지냈는데, 어제 왜 이리 노래가 와 닿던지 -.-;;;;
설마 김윤아보다 신봉선이 더 잘 부른건 아닐텐데...
가사에 대해 그리 깊이 생각해 본적이 없어서 그런 것 같다.

옛날에는 LP판 하나를 사서, 가사 하나하나를 머리속에, 그리고 마음속에 심으면서
노래 하나하나를 소중히 여기며 들었는데,
요즘에는 노래의 제목도 모르고, 그냥 흥얼 흥얼 거리는 경우가 많아진 듯 하다.

노래방의 발달과, MP3의 발달로 인해 가사를 처다 보지도 않고 지나가 버리는
그런 습관이 생겨서 그런 듯 하다.

영화 "봄날은 간다"도 한번 봐야 겠다.

******************************************************************************

눈을 감으면 문득 그리운 날의 기억
아직까지도 마음이 저려 오는 건

그건 아마 사람도 피고 지는 꽃처럼
아름다워서 슬프기 때문일 거야, 아마도.

봄날은 가네 무심히도 꽃잎은 지네
바람에 머물 수 없던 아름다운 사람들

가만히 눈감으면 잡힐 것 같은 아련히 마음 아픈 추억 같은 것들

봄은 또 오고 꽃은 피고 또 지고 피고
아름다워서 너무나 슬픈 이야기

봄날은 가네 무심히도 꽃잎은 지네
바람에 머물 수 없던 아름다운 사람들

가만히 눈감으면 잡힐 것 같은 아련히 마음 아픈 추억 같은 것들

눈을 감으면 문득 그리운 날의 기억
아직까지도 마음이 저려 오는 건

그건 아마 사람도 피고 지는 꽃처럼
아름다워서 슬프기 때문일 거야, 아마도

덧1. "사랑이 어떻게 변하니"라는 유명한 대사가 이 영화에서 나오는 거군요 ^^;;
덧2. 토이의 노래도 "봄날은 간다"의 OST 중 하나네요 ㅎㅎ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이노래 저도 참 좋아합니다. 크..^^
secret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사]

흠... 고등학교 때 많이 불렀던 기억 나는데...
기억 저편에서 잊혀던 가수였지만, 그래도 안타깝다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출처 : http://jhbae.net/149

고 2때 친구로부터 얻은 공짜표 2장을 가지고, 덕수궁 옆에 있는 '세실극장'에서 광석이 형의 첫 콘서트를 보았다.
이후 부터 주로 학전소극장에서 공연을 하였지만, 첫 공연은 91년 세실극장이였다.
뭐 어째든... 어린 나이에 광석이 형의 공연은 조용한 충격으로 다가왔다.

언젠가 다시 한번 꼭 콘서트를 다시 한번 가리라는 맘을 먹고... 그렇게 살았었다.

하지만, 군대에 가 있는 기간, 96년 1월이었나? 라디오에서 최화정씨를 통해서였나? 하여튼... 광석이 형의 사망 소식을 들었다. 한동안 아무 말도 못하고, 그냥 멍하니 있었었다.
이제 다시 광석이 형의 목소리를 못드는건가? -.-;;
그렇게 광석이 형은 다시 못보게 되었다.

위 동영상에서 마지막에 "행복하세요" 라는 말을 하고 퇴장하는 모습을 보니...
다시 고2때 콘서트 장에서 보았던 광석이 형의 모습이 그리워 진다.
벌써 16년 전의 일이구나... -.-;;

보고싶다... 광석이 형...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거의의 꿈 길게 찍은 영상이 있는데 100메가가 넘어서 못 올리겠네요 ^^;;
다른 곳에 올린다음... 링크 걸어야 겠습니다.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오랜만에 집에서 80년대 노래가 담긴 Tape를 들었다.
푸른하늘 3집과 김광석 1집, 이승철 노래 등등...
정말 정말 새롭더라...

그래서 아침에 출근하면서도 김광석 1집을 들으며 왔다.
그동안 너무 잊고 지낸거 같다.
광석이 형이 보고 싶다.

김광석1집

김광석1집


푸른하늘 3집

푸른하늘 3집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노래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석이 형...  (0) 2007.08.07
NHN Family Day에서 인순이의 열창...  (0) 2007.06.04
오랜만에 들은 80년대 노래들...  (4) 2007.05.11
체리필터 콘서트 동영상  (0) 2007.01.03
체리필터 콘서트 동영상  (0) 2007.01.03
체리필터 콘서트 예매하다!!!  (0) 2006.12.20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1. 이제 기억은 잘 안나지만... 고딩시절(90년대)에 많이 듣던 음악이 바로 푸른하늘과 이승환이였는데 말이죠...
    요즘 노래보다 편안하게 들을 수 있는 노래들이죠.
  2. 저도 곧 서른즈음에 노래를 들을날이 오겠네용~
    광석형님 노래는 잔잔하면서도 편안한 느낌이더라고요.
secret


콘서트 동영상
카메라 밧데리가 없어서 별로 오래 못 찍었다 -.-;;
담부터는... 충전을 꼭 ㅎㅎ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12월 30일 체리필터 콘서트를 갔다 왔다.
vip석을 카페 특별가로 예매해서 봤다. 바로 앞에서 보니 으흐흐흐흐...

동영상은 그런데로 잘 나왔다.
사진도 찍었는데 사진은 뷁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체리필터 콘서트 12월 30일 예매했다
올해가 가기전에 그래도 하나의 콘서트를 볼 수 있어서 다행이다.
VIP석이 11만원인데 체리필터 카페원들을 대상으로 대폭 할일해 줘서 다행이다.
할일가는 비밀!!! ㅎㅎ
200명 넘어가면 1만원 추가 할인 해 준다고 하니 기대해 봐야지 ㅎㅎ

체리필터1

체리필터1

체리필터2

체리필터2

체리필터3

체리필터3

체리필터4

체리필터4


마지막 이미지는 너무 잔인한가? ㅎㅎ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광석이형 노래 중에 쳐지지 않는 몇 곡 중 하나 ㅎㅎ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케이블TV 특별 콘서트였는데..
    저 동영상 풀로 1시간짜리 처음 보았을땐..
    정말 그가 그리웠습니다..
    • 흠.. 집에 받아두고서도 못 보는 동영상들이 몇개 있는데...
      에궁.. 언제 한번 시간내서 봐야 되는데 바쁘다는 핑계로 못보고 있네요 ^^
secret


한때 저렇게 느끼던 적이 있었는데...
이제는 감정이 메마른 것인가 -.-;;
정말로 사랑을 아프게 느끼던 시기도 멀어져 가고 이제는 느낌마져도 없는데...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김광석님의 노래군요.
    지금도 가끔 듣는 노래인데, 잘 듣고 잘 쉬고 갑니다.
secret
Lovin' you it's easy coz' you're beautiful

Makin' love with you is all I want to do

Lovin' you is more than just a dream come true

And everything that I do is not out of loving you

La la la la la....

Do do do do do do....

No one else can make me feel

the colours that you bring

Stay with me while we grow old and

We will live each day in springtime

Coz' lovin' you has made my life so beautiful

And everyday of my life is filled with loving you

Loving you I see your soul come shining through

And every tiem that we ooh I'm more in love with you

La la la la la....

Do do do do do d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절한 가수라는데...
상당히... 예상한 것과는 다르게 생겼네 ^^;;


cf) 음악은 저작권 문제로 삭제하였습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32살이었네...
내가 33살인데... 왜 이리 나보다 한참 나이 많은 형처럼 보이는거지...
그냥... 형! 형! 하면서..
형... 파전에 막걸리 한잔만 사줘요... 하면서 자꾸... 왜 부르고 싶고...
왜 자꾸 형의 생 목소리를 듣고 싶은거지 -.-;;
32살의 나이에 그렇게나 많은 것을 이뤄놓고 간 형이...
33살의 지금의 내가 돌아보기에... 왜이리 부끄럽게 느껴지는 지...
난 지금껏 무엇을 해 왔는지...
지금 생각해 보니... 정말 일찍... 죽었다는...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