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출근을 하면서 운전을 하고 오는데 오른쪽 뒤에서 내차 앞으로 갑자기 끼어드는 카렌스 한대가 있었다.
거의 내차 오른쪽 후렌다 부분을 빗겨 나가듯 끼어 들었기 때문에 나는 너무 놀라 크락션을 눌러댔고 상향등을 연신 켜 댔다.
그러나 앞차는 여전히 묵묵 부답...
적어도 비상등 한번 정도는 켜 주고 미안하다는 소리는 해야 하는거 아닌가 라는 생각이 들었다.
너무 놀라서 심장이 벌렁대고 있는데...
때마침 그 차 오른쪽으로 들어갈 수 있어서 왜 그랬는지 물어보고자 그 차 옆에 차를 댔다.

하지만, 내 차를 본 그 차 운전자는 묵묵 부답 -.-;;
창문을 내리기는 커녕 앞만 똑바로 쳐다 보고 있는 것이다.
완전 무시 -.-;;
딱 보기에 완전 초보라서 그런 듯 해 보였다.

그런데 날 더 열받게 만들었던 것은, 그 옆에 있는 나이가 지긋하신 어르신...
그 어르신이 나보고 미안하다고 연신 고개를 숙이면서, 죄송하다고 하는 것이다.

순간 난... "아니 얼마나 막돼먹은 놈이길래 지 아버지가 미안하다는 인사를 하게 만드는 것일까?" 란 생각이 들었다.
운전자 자신이 잘못했으면, 자신이 직접 사과를 하면 모든 일이 clear하게 끝날 것을...
미안하단 말 한마디 안하고...
자신의 아버지가 대신 고개숙여 사과하게 만드는 그런 후레자식이 어디 있단 말인가... -.-;;

옆에 앉아 계신 어르신의 모습 때문에 더 이상 뭐라고 할 수 없어서 그냥 오긴 했지만... 생각하면 생각할 수록 더욱더 그 젊은 운전자 놈이 괘씸하게 생각 되었다.

정말 인생을 살면 살 수록...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는 그런 사람을 보긴 힘든 것 같다.
요즘 젊은 사람들은 Cool한 것을 좋아한다는데...
자기 자신의 잘못을 솔직하게 인정하고 Clear하게 일을 끝마치는 것만큼 Cool한게 어디 있는가?
그렇게 Cool 하게 행동하지 못하는 많은 인간들 때문에 나는 Cool하게 행동하지 못하고 자꾸만 Hot하게 만드는 구나... -.-;;

에러 대통령 후보 중에 내가 가장 싫어 하는 놈 같으니라구...
신고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동감 : 맞습니다. 이런 명짧고 박하게 생긴 넘 같으니라구!!! 운전 똑바로 배워서 하란 말이얏!!
    반전 : 오늘 처음 아버지와 거리 주행에 나섰다...그리고, 최초의 차선 변경...휴...백밀러도 눈에 들어오지 않고...그냥 앞만 보고 달려야 겠다...근데, 아버지는 누구랑 얘기 하는거지?

    오늘은 즐거운 주말~ 입니다. ^L^
secret
운전을 하다 보면 사람 정말 피곤하게 만드는 사람들이 많다.
내가 여기다 글 올린다고 해서 그런 사람들이 사라질리는 만무하겠지만...
그래도 이런 내용이 공감을 얻고 퍼져나간다면, 조금은 줄어들지 않을까 한다.

1. 방향지시등을 제대로 사용 안하는 경우...

방향 지시등은 말 그대로 자신이 어디로 갈 지, 자신의 현 상태가 어떠한지를 다른 차량에게 알리는 커뮤니케이션의 수단이다.
그런데 의외로 이 방향 지시등을 사용하지 않고 좌회전, 우회전 막 하는 차량들이 무지 많다.
뒤 따라 가는 차 입장에서 보면 황당한 경우가 한 두번이 아니다.
그냥 직진하는 차인줄 알고 따라가다 보면 방향지시등 키지도 않고, 우, 좌회전 해서 갑자기 급 브레이크를 밟게 만든다던지...
인도 측에 잠시 대기 위해 정차하는 경우 비상등도 키지 않고 정차해서 뒤차들이 밀리게 만든다던지... -.-;;
제발... 방향 지시등 좀 제때 키고, 제때 끄자 -.-;;

2. 비보호 좌회전은 제발 해야 할 때 하자.

비보호 좌회전은 언제 해야 하는지 아는가?
비보호 좌회전은 직진 신호등이 파란불일 때 하는 것이다.
직진 신호등이 파란불이 아닐 경우에는 대부분 다른 차로에서 들어오는 신호가 있거나, 보행신호가 있어서 좌회전이 불가능하다.
그런데 직진 신호가 파란불이고 반대편 에서 오는 차량이 한대도 없는데도, 좌회전 안하고 기다리다가 직진 신호가 빨간색이 들어오면 좌회전을 시도하는 차량 때문에 난감한 적이 한두번이 아니다.
이럴 경우 보통 다른 신호에서 들어오는 차량과 만나거나, 보행신호에 횡단보도를 건너는 사람들에게 욕먹을 경우가 대부분이다.

더욱 황당한 것은... 빨간 불에 좌회전 안하고 있을 때 뒤에서 경적을 마구 울려대는 한심한 놈들이다.

도대체 면허증은 어떻게 딴것인지 -.-;;

3. 신호 좀 지키자...

파란 불이고 차량이 없는데도 굼벵이 처럼 가는 차들이 많다.
물론 개인적으로 많이 답답하지만, 그래도 안전하게 운전하는 차량이라서 이해는 간다.
하지만, 중요한건... 이런 사람들이 오히려 신호는 안 지킨다는데 있다.
정작 파란 불일 때는 천천히 가다가 빨간불일때 정지하지도 않고 그냥 지나간다 -.-;;
난감 그 자체다..
어떻게 하라는 건지..
자기때문에 뒷차는 가지도 못하고 기다리다 빨간불에 걸려서 -.-;;
운전은 혼자서 하는게 아니다. -.-;;

4. 차선 변경 시 먼저 변경하고 방향지시등 나중에 키는 행위

주로 택시들이 많이 이렇게 하는데, 요즘은 승용차 모는 사람들도 이런 경우가 많다.
차량의 바퀴를 어느정도 걸친 다음 방향 지시등을 넣는다.
차선변경에 자신이 없어서 그런가?
아니면 방향지시등을 키면 마구 밀어대는 그런 4가지 없는 차량때문에 그런가 -.-;;
아무리 그래도 방향 지시등을 먼저 키는 것이 예의 아닌가?

5. 차선 변경하려 하면 마구 밀어 부치는 차량...

위에서도 이야기 했듯이 차선을 바꾸기 위해서 방향지시등을 키면, 변경할 공간을 주지 않으려고 마구 밀어붙이는 차들이 있다.
자기 앞에 차 한대 더 들어온다고 해서 손해 보는 것이 그렇게 많은가?
그렇게 밀어 붙이면 귀 안간지럽던가?
욕많이 먹고 더 오래 살고 싶어서 그러는건가?
그렇게 밀어 붙이면 자기 자신의 인격만 보여줄 뿐이다.

6. 횡단보도나 교차로에 차 들이미는 행위 -.-;;

파란 불이라 하더라도 차량이 밀려 있으면 횡단보도나 교차로 위에 차량을 두는 행위는 정말로 해서는 안될 짓이다.
횡단보도 위에 버젓이 올려 놨다가 직진 신호등이 빨간색으로 바뀌고, 보행신호등이 들어오게 되면 사람들이 도로를 횡단하게 된다.
이럴때면... 횡단 보도에 있는 차량을 밟고 지나가고 싶거나 톱으로 그 차량을 절단해 버리고 싶은 과격한 생각까지도 든다.
횡단보도 몇미터 된다고 그것을 밀어 부치는 행위란 -.-;;
그리고 교차로에서도... 왜 밀려 있는데 들어오는 것인지...
그러다가 신호 바뀌면... 당신 때문에 다른 신호 받는 차량까지 못가게 되어야만 하는 것인지?

뭐 대충 생각 나는데로 적어 봤는데..
운전하다 하도 답답해서 적어 봤다.
이 글을 읽는 사람 만이라도 제발 제발 위에 기본적인 내용들은 지켜 줬으면 한다 -.-;;
신고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트랙백  4 , 댓글  32개가 달렸습니다.
  1. ㅋㅋ 잘봤습니다. 바퀴 걸치고 깔짝깔짝 대는거 보면 짜증나죠...한참하다보면 저놈 들어올 놈이다 언제 앞차 껴들것이다 대충 감이 오긴 하지만서도 예의없는 운전자들 넘 많아요~ 저도 가끔 들이댈때 많은데 이거 보면서 한번 생각하고 가게 되네요. 그나저나 왼쪽 깜빡이 넣고 오른쪽으로 들어가는 사람들은 머야~
    • 저도 운전경력이 이번 년도로 15년차가 됩니다. -.-;;
      그래서 왼만큼 이젠 안다고 생각 되는데도...
      참... 현실이 서글픕니다 -.-;;
  2. 좌회전 못하는 차선에서 좌회전하는 차량도 무섭죠.
    전에 좌회전 신호 받고 좌회전 하는데 갑자기 옆 차선에 있던 택시가 좌회전 하는 바람에 들이받을 뻔했는데 그냥 가더라고요. 택시랑 버스만큼 무서운 게 없죠... -0-...
    고속도로에서 방향지시등 안 키고 차선 변경하던 아주머니도 있었는데, 그 때 제가 차선 변경해서 피해서 다행이었는데 진짜 죽나 싶었지요.
    • 현 대한민국은... 면허증을 너무 쉽게 주는 경향이 있습니다.
      기본적인 것이 정말로 숙지 되었나를 제대로 확인도 안하고 운전 할줄도 모르는 사람들에게 면허를 발급하니 문제죠 -.-;;
  3. 말씀하신대로 면허증 어떻게 받았는지 의심되는 운전자가 너무 많습니다. 면허증 갱신할때 시험보고 갱신시켜줘야 되요..우선 면허 발급 시험 제도부터 좀 개선을 해야 하고..
    김여사들.. 반성해야 합니다. 도대체 차 많은 대로에 우회전하면서 진입할때 1차로로 진입하는건 뭔지;;;;
  4. 어쩜 같은날 비슷한 글을 썼을까요? ^^* 신기해하고 있는중입니다.
    안녕하세요~ 반가와요~
    • ㅎㅎㅎ 글쎄요
      저도 써야지 써야지 하면서 일이 바빠서 못쓰다가 잠깐 짬내서 쓴 글인데 ^^
      많은 분들이 공감해 주시고 계시네요 ㅎㅎ
  5. 제일 짜증나는건 파란 불인데도 뻔뻔스럽게 휙 지나가는 차들입니다.
    저번에는 제가 뻔히 횡단보도 건너는데 내 앞으로 차 한대가 쌩 지나가길래
    "야이 @$%^&^%$야 내가 사람으로 안 보이냐 나도 사람이거등!!!!!?"
    이라고 막 소리 질렀더니 운전자는 꿈쩍도 안하고 옆 조수석에 앉은 사람이 무안한 표정 짓더군요 (백미러로 다 보여요;; )
    전 이런 차들 보면 파란불인데 지나치면 벌점 20점에 벌금 10만원 이런식으로 해야되는거 아닌가 생각도 듭니다. -_- 아스팔트에 어떤 힘이 작용해서 파란불이면 횡단보도 10미터 전부터 속도가 떨어진다던지 하는 상상도 했었고요. (근데 경찰차는 역시 경찰차더군요. 지나가는 사람 한명도 없는데 빨간불 켜질 때까지 기다리더라구요.)
    • 저는 신호는 무조건 지키는 편입니다.
      아무리 사람이 없고 차가 없어도...
      그런식으로 지나가는 차량이면 벌점, 벌금 다 필요 없고 면허 취소 바로 들어가야 합니다. -.-;;
      그런 사람들이 왜 운전을 해야 합니까? -.-;;
      운전할 자격 없습니다. -.-;;
  6. 공감 백만번입니다...
    진짜 노매너 운전자 많다는 -_-'
    • 퇴근하고 토요일 오후 늦게 들어와 보니 많은 분들이 왔다 가셨네요 ㅎㅎ
      다들 공감하는데 왜 아직도 그런 사람들이 많은지... 참 아이러니 합니다 ㅎㅎ
  7. 낮에는 그나마 참을 수 있겠지만...
    야간에.... 고속도로던 국도던 상향등(혹은 상향조정한 등)을 켜고 눈이 부시도록 운전을 방해하는 버릇... 그것이 가장 참을 수 없는 부분입니다.
    특히 고속도로에서 야간에 저 멀리서 상향등 키고 왔으면 가까이 왔을 때 앞에 차가 있으면 상향등을 내려야지, 무작정 뒤에까지 따라와서도 환하게 켜고 있을 때가 가장 짜증나고 화가 나지요....
  8. 예전에 부대 있을때 버스를 몬적이 있습니다..
    그때 이해가 되더라고요... 버스가 왜 차선에 걸치듯이 달리는지...
    그것 때문에 요즘에 가끔 운전할 기회가 생기면 버스가 들이대는것은 애교로 봐줍니다 ^^;
    제가 가장 싫어하는 부류는... 한쪽라인으로 붙어서 운전하는 일반 차량 운전자들 -.-;
    가운데로 가는방법이 미숙한듯 싶은 운전자가 많이 있습니다...
  9. 제가 가장 싫어하는 부류가 깜빡이 안켜는 차량입니다. 손가락이 부러진건지 휘어진건지 운전하면서 자기가 어떻게 하겠다는 의사표시를 하지 않는 차량들이 너무나 많죠.

    두번째로는 직진/우회전이 둘 다 가능한 맨 가장자리 차선에서 직진신호 대기중일 때 뒤에서 자기 우회전하겠다고 빵빵거리는 족속들입니다. 앞차가 그냥 살짝 앞으로 빼주는 것은 뒷차를 위한 배려일 뿐이지요. 자기가 정지선까지 어겨가면서 뒷차를 배려할 의무는 전혀 없음에도 불구하고 마치 뒷차는 자기가 당연히 통과해야 하는 것마냥 아주 생난리를 치는 것들 보면 기가 차지요.

    세번째는 정지선이고 나발이고 슬금슬금 교차로에서 앞으로 질질질 기어나가는 차량들입니다. 정지선에 멈춰있으면 어디가 덧나나요? 어떤 차들은 뒤에서 빵빵거리다가 자기가 옆으로 해서 제 앞으로 다시 끼어들더구만요. 그러면서 외려 제가 손가락질을 받는 요상한 상황들이 벌어지기도 한답니다.

    마지막으로, 신호 개무시하는 족속들입니다. 서울도 심하지만 수도권으로 나갈수록, 지방으로 내려갈수록 그 정도는 더 심하더구만요. 택시랑 버스는 뭐 기본적으로 위의 모든 것들을 다 무시하고 자기 하고싶은대로 다 하던데 말입니다.

    중국이나 동남아지역 국가들의 험한 운전모습을 욕할게 아니더라구요. 이런 모습들을 보고 있노라면 아직 우리나라는 좀 더 사회적으로 성숙해야 할 점들이 너무나 많구나~ 싶습니다.
  10. 야간에 헤드램프나 미등도 켜지않고 운전하는 사람들도 문제입니다(드라큘라도 아니고). 길도 어둡고 잘 보이지도 않는데 차선 변경할 때 갑자기 뒤에서 경적 울리면 얼마나 황당한데요.

    + 방향지시등 켜지 않고 들이대는 차들한테는 절대 양보 안해줍니다. ㅡ.ㅡ 방향지시등을 켜지 않았다는 건 적어도 제 앞에 끼어들 의사가 없다고 간주, 자리 안 내줍니다. -_-);
  11. 절대적으로 공감합니다...ㅠ.ㅠ
    정말 우리나라에서 운전하다보면 부처가 되지 않으면 성격 다 버리겠더군요... 도대체가 저런 ㅆㄱㅈ한테 운전면허증이 발급된다는 사실자체가 문제랄까요??
  12. 정말 공감합니다...
    저는 바이크를 타고 다니는데 위에 적어논 운전자들 땜시 하루에도 몇번씩 식겁하곤 합니다
    특히 1,2,4,5번...후덜덜...
  13. 자전거도 조심해야 합니다.
  14. 1, 3, 4, 5 ,6 번은 알면서 가끔씩 지키지 않았던 거 같네요.

    2번은 빨간불일때 가는 줄 알았는데.. 정반대로 제대로 지키고 있었네요. ^^;
    • 2번 잘 모르는 분들 많죠 ^^
      그래서 한국 면허시험이 잘못됬다는 겁니다.
      자기가 신호를 어기면서 오히려 신호 지키는 사람한테 정당한 듯 화 내게 만드는 교육을 시켜서 사회로 내보내니까요 -.-;;
  15. 저는......일방통행에서 역주행 하는차들이 무섭습니다;; ㅠ,.ㅠ
  16. 면허따고싶어효 ㅜㅜ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