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곡'에 해당하는 글 1건

[기사]

기사의 제목만 보면 다음의 시작페이지 설정률이 엄청나게 올라간 듯 하고, 네이버의 시작 페이지 설정률이 엄청나게 떨어진 듯 하다.
하지만 본문 가운데 자세히 보면 조금 이상한 부분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

"지난 6월 셋째주 다음의 시작페이지 설정률은 최근 12주간 최저치에 비해 23.6% 증가했다. 네이버는 최근 12주간 최고치에 비해 약 3.4% 감소했다."

라는 부분이 조금 이상하다.

어떤 통계치를 놓고 봐도 당연히 최고치에 비하면 떨어지는 것이 당연하고
최저치에 놓고 보면 상승하는 것이 당연하다.
최고치에 비해 어떻게 더 오를 수 있단 말인가?
최저치에 비해 어떻게 더 떨어질 수 있단 말인가?

뭐 실제 반네이버 정서가 요즘 많이 있다는 것은 알고 있다.
그렇다고 해서 말장난으로 이런 기사를 쓰는 것은 잘못된 정보로 하여금 해당 상황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에게 잘못된 정보를 심어줄 수 있는 것이다.

좆중동만 욕할 일은 아닌 듯 하다.
요즘 언론들... 자신들의 사상과 생각을 주장하고 고집하기 위해 말장난과 편파 보도가 너무나도 심한 듯 하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방송사인 MBC도 요즘 들어 하지 말아야 할 위험한 말들을 하는 것이 가끔은 보여진다.
그동안 정말 있는 사실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고 느꼈던 MBC 마져 요즘은 '길들이기' 식 기사를 통해 자신들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내용을 편집하고 방송을 내보내고 있다.

그와 관련된 내용을 일일히 열거하면 니가 그랬으니 나도 그런다 라는 식의 행동이 될까봐 알아서들 느끼시길 바란다.
중요한 것은 언론이란 편향적일 수 있지만 좆중동이나 행하던 저런 말장난은 이제 좀 그만 했으면 좋겠다란 것이다.
정론을 걷는 언론을 기대하는 것은 무리인 것인가?
요즘 같이 시국이 복잡한 시대에는 정말 뭐가 옳은 것이고, 뭐가 잘못된 것인지 모르겠다.

무엇인가 깨닮음을 얻은 사람들이 속세를 버리고 산으로 들어가 사는 것이 그런 이유가 아닐까 생각해 본다.

덧. 말장난 기사가 하나 더 있다 [기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용은 저것인데 제목이 "진성호 의원, 대선 당시 ‘네이버 평정’ 발언 간접 시인" 이란다.
도대체 뭘 시인했다는 것인가?
말장난 하면 재밌나?

덧2. 올블로그에 예상치 않게 인기글에 올라 왔네요 -.-;; 별로 반갑지가 않습니다. 또 안티 네이버 사람들이 몰려들것을 생각하면 ㅎㄷㄷ 이군요 ^^
신고

WRITTEN BY
체리필터
프로그램 그리고 인생...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18개가 달렸습니다.
  1. 미친거죠... 기자와 기자가 아닌자의 차이가 전혀 아무것도 없는...
    저래놓고는 어디가서 기자라고 떠들 걸 생각하면 정말 한심합니다.
    아무래도 병신같은 기사 쓰는 기자들 목록을 보여주는 사이트를 하나 만들어야 하나 하는 고민이 계속됩니다.
  2. 무슨 말씀인줄 알겠는데..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조중동과 비교할걸 해야죠..
    최저치든, 최고치든 다음 트랙픽이 올라간건 사실이 아닙니까.
    • 글 중간에도 써 있듯이 반네이버 정서와, 그 반작용으로 다음으로 사람이 몰려 간 것은 인정합니다.
      하지만, 저런 말장난은 정말 아닌거죠 -.-;;
  3. 엉터리 번역도 큰 문제죠, 꼭 조중동이 아니래도요- http://www.kogoproject.com/?p=67, http://www.kogoproject.com/?p=11
  4. 조중동이나 한겨레나 요즘은 서로들 스리 슬쩍 자기편에 유리한 보도하려 난리더군요. 전 신문보기가 싫어졌습니다. 그 어느쪽도요.
  5. 100분 토론 보고 글 쓰신건지? 보셨다면 그 맥락이 이해되실텐데 이상하네요?
    • 100분 토론은 보질 못했습니다.
      그리고 주위에서 해당 내용에 대해 들어보니 대충 이해가 가네요.
      하지만 앞뒤 상황을 모르는 사람에게 저런 식의 기사를 내놓게 된다면, 어느 누가 이해를 할 수 있을까요?
  6. 지난 6월 셋째주 다음의 시작페이지 설정률은 최근 12주간 최저치에 비해 23.6% 증가했다.

    이 말은 맞는 말도 됩니다.

    1. 최근 지난 12주간 / 최저치(0) 에 비해

    2. 최근 지난 12주간 최저치 (어떤 숫자)에 / 비해

    중의적으로 해석되는 건 일상생활에서 많이들 씁니다. 헌데 기자란 놈이 조사 하나 안 쓰고

    저짓을 하다니 '의' 자 하나 넣으면 더 명확할 텐데 말이죠.기자는 아마 2번식으로 당연히 해석하려니 하며 썼나 봅니다.
  7. "어떤 통계치를 놓고 봐도 당연히 최고치에 비하면 떨어지는 것이 당연하고
    최저치에 놓고 보면 상승하는 것이 당연하다.
    최고치에 비해 어떻게 더 오를 수 있단 말인가?
    최저치에 비해 어떻게 더 떨어질 수 있단 말인가?"


    기자가 둘 다 주간 최고치를 놓고 얘기해야할 걸 가지고 말장난 한건 맞지만 12주간 설정률에 대해 착각 하신 듯 합니다.

    각 주간 설정률로 봤을 것이기 때문에 6월 셋째주 수치가 과거의 각 주간 최고치보다 높을 수 있죠.

    현재 수치가 과거의 최저치보다 낮을 수도 있고요.


    그리고

    100분토론에서 질문자가 네이버 평정했다고 표현했냐고 물어봤습니다.

    그에 대한 답으로

    '제가 왜 그런 취지의 말을 했느냐 하면" => 간접시안이죠.

    "그런 취지의"란 말을 뺐으면 직접 시인일텐데 그 말을 슬쩍 넣었기 때문에 기자가 간접시인이라고 표현했네요.

    질문을 빼고 답만 적으신 다음에 '저게 왜 인정한거냐'라고 하시는건 전체를 보지 않고 부분만 발췌해서
    왜곡하신게 되기 때문에 또 분란을 일으킬 수 있겠네요.

    조심하시길..
  8. 조중동을 보시면 정신병에 걸리고도 남습니다. (역겹다는 발언에 비교해서)
  9. 초공감합니다. 이 글을 트랙백으로 엮어 볼라고 합니다.
secret